• 최종편집 2023-02-02(목)
 

2022_경기도수시분석(관광분석).jpg

 

경기도가 12일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서 수시 데이터 분석 사업중간보고회를 열고 7개 과제 추진 현황을 공개했다.

 

관광테마골목 등 경기도 주요 관광지 여행주간 전후 효과 분석이란 주제로 진행된 관광 분야 데이터 분석사업은 관광지 18곳을 대상으로 테마골목 선정 전후와 경기바다 여행주간 전후 효과를 수치로 비교했다.

 

분석 결과를 살펴보면 2020년도 테마골목으로 선정된 수원시 화서문로 행리단길은 유동 인구가 일 평균 24,452명으로 201921,506명에 비해 13.7% 늘었으며 카드매출은 일 평균 8천만 원에서 1800만 원으로 35% 증가했다. 수원 행리단길은 20대 여성 유동인구, 성남시와 안양시의 유입이 가장 많았다.

 

포천 이동갈비골목은 유동 인구는 9% 줄었지만, 카드 매출은 20.8% 늘었으며, 양평 청개구리거리는 반대로 유동 인구는 19.7% 늘었으나 카드 매출은 17.1%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2021년 경기바다 여행주간에 선정된 김포바다와 시흥바다는 유동 인구가 2020년보다 각각 47.6%, 19.1% 늘었고, 화성바다는 유동 인구는 22.5% 줄어든 반면 카드 매출은 25.3% 증가했다.

 

경기도는 이를 관광콘텐츠 개발이나 마케팅 등 앞으로 관광 프로그램 추진방향 수립 시 활용할 계획이다.

 

기후변화 작물 재배치를 위한 농업기상 데이터 분석이란 주제로 진행된 데이터 분석은 기상·토양 데이터를 분석해 과수화상병 피해가 발생하는 과수농가에 대체 작물을 추천하기 위해 진행됐다. 안성과 평택지역에 대한 분석이 이뤄졌으며 과수화상병 매몰지 주변이 콩과 포도를 재배하기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분석 결과를 피해 과수농가에 제공해 대체작물 선정 작업을 지원했다.

 

산불발생 대응을 위한 비상소화장치 입지 선정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데이터분석에서는 상수관로 데이터를 활용해 비상소화장치 설치가 필요한 전체 295개 마을 가운데 즉시 설치가 필요한 25개 마을의 우선순위를 담당부서에 제공했다.

 

수시 데이터 분석 사업은 사회 이슈와 도정 현안에 관한 7가지 주제를 선정해 데이터 융복합 분석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앞서 도는 지난 5월 착수보고회를 열고 농업과 소방, 관광분야 데이터 분석 사업을 우선 수행하기로 결정했다. 나머지 효율적 소방력 운용을 위한 재난 현황 분석 및 데이터 시각화 천식·아토피·비염에 관한 환경성질환의 현황 분석 경기도 건설 공사현장 사망·부상 등 사고사례 분석 불법 주정차 민원·단속 현황 데이터 분석 등 4개 분야 데이터 분석은 12월까지 추진할 예정이다.

 

김규식 도 미래성장정책관은 데이터 분석이 합리적인 정책을 수립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앞으로도 경기도는 데이터 활용에 대한 저변을 확대해 과학 행정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미지제공: 경기도

태그

전체댓글 0

  • 5016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 '관광테마골목', '경기바다' 이용객과 매출 모두 증가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